광주광역시, 청소년문화의집 '억울함 경진대회' 개최
상태바
광주광역시, 청소년문화의집 '억울함 경진대회' 개최
  • 조영호 기자
  • 승인 2019.10.09 01: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소년문화의집이 주관하는 '억울함 경진대회'가 지난 5일 오후 광주유스퀴어 야외무대에서 20여 개의 부스를 마련하고 청소년들의 창작과 먹거리, 재능체험과 포토존, 엽서만들기, 재난안전체험, 앵그리버드 등 체험하고 청소년들이 가지고있는 억울한 사정들을 노래와 뮤지컬로 표현하는 시간을 가졌다.

청소년문화의집이 주관하는 '억울함 경진대회'가 지난 5일 광주유스퀴어 야외무대에서 있었다.
'온누리K-MT특공무술팀'이 억울함 대회에 참가해 특공무술을 선보였다.
청소년문화의집이 주관하는 '억울함 경진대회'에는 온누리K-MT, 권율, 이유진, 막내와 큰언니, 유영범, 아라리, 아투스, 김희원, 소리모아팀 등 10개팀이 경진대회에 참가했다.
청소년문화의집이 주관하는 '억울함 경진대회'는 특공무술, 노래, 댄스, 뮤지컬, 창작연극, 난타 등 각팀마다 재능을 발표했다.
청소년문화의집이 주관하는 '억울함 경진대회'에서 억울함3분발언과 청소년문화의집 소속동아리WDS. 조이엘로, 같은데 팀의 축하공연이 있었다.
청소년문화의집이 주관하는 '억울함 경진대회'에서 광주광역시 정종제 행정부시장은 "청소년의 '억울함 대회'를 통해 오늘의 억울함이 훗날 나의 발전의 계기가 되고 아름다운 추억으로 만드는데 힘써달라"고 강조했다.
청소년문화의집이 주관하는 '억울함 경진대회'는 20여 개의 부스를 마련하고 청소년들의 창작과 먹거리, 재능체험과 포토존, 엽서만들기, 재난안전체험, 앵그리버드 등을 체험하고 청소년들이 가지고있는 억울한 사정들을 노래와 뮤지컬로 표현하는 시간이 됐다.
청소년문화의집이 주관하는 '억울함 경진대회'는 20여 개의 부스를 마련하고 청소년들의 창작과 먹거리, 재능체험과 포토존, 엽서만들기, 재난안전체험, 앵그리버드 등을 체험하고 청소년들이 가지고있는 억울한 사정들을 노래와 뮤지컬로 표현하는 시간이 됐다.
청소년문화의집이 주관하는 '억울함 경진대회'는 20여 개의 부스를 마련하고 청소년들의 창작과 먹거리, 재능체험과 포토존, 엽서만들기, 재난안전체험, 앵그리버드 등을 체험하고 청소년들이 가지고있는 억울한 사정들을 노래와 뮤지컬로 표현하는 시간이 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