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1-27 20:58 (수)
버팀목자금 지급 3일째, 총 231만 소상공인 신청…3.1조 지급
상태바
버팀목자금 지급 3일째, 총 231만 소상공인 신청…3.1조 지급
  • 한국복음방송
  • 승인 2021.01.13 21: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영선 중기부 장관이 13일 서울 마포구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서울강원지역본부를 찾아 버팀목자금 신청과 지급 상황을 점검하고 있다. /뉴스1


(서울=뉴스1) 문대현 기자 = 소상공인 버팀목자금(3차 재난지원금) 지급 셋째 날인 13일 오후까지 총 231만명의 소상공인이 신청을 완료한 것으로 집계됐다.

중소벤처기업부에 따르면 이날 오후 6시 기준 총 231만명의 소상공인이 버팀목자금 신청을 완료했다. 이 중 222만명에게 총 3조1155억원이 지급됐다.

버팀목자금은 코로나19 3차 확산으로 집합금지·영업제한을 받았거나 매출이 감소한 소상공인에게 집합금지업종은 300만원, 영업제한업종의 경우 200만원, 일반업종은 100만원씩을 지급한다. 단 일반업종은 연 매출이 4억원 이하라는 조건을 충족해야 한다.

앞서 중기부는 버팀목자금의 원활한 신청 및 지급을 위해 11~12일 사업자등록번호 끝자리를 기준으로 홀짝제를 적용해 지급 신청을 받았지만 이날부터는 홀·짝수 구분 없이 누구나 온라인으로 신청할 수 있다.

중기부 관계자는 "이 시간 이후에도 신청 접수와 집행은 지속된다"며 "24시간 가동하고 있는 버팀목자금 누리집에서 언제든 접속해 신청하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실외겨울스포츠시설(부대업체 포함), 숙박시설, 지자체가 추가한 집합금지·영업제한 업체와 지난해 개업해 새희망자금을 받지 못한 소상공인 등에 대해선 오는 25일부터 버팀목자금을 지급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